미국 샌프란시스코 샌프란시스코 투어 상품번호 3626

(단독/3박4일with PK) SF출발+나파밸리+요세미티+킹스캐년/세쿼이아 NP+LA 도착

5 1개 후기
타입 단독투어 시간 3박4일 이동 차량이동 언어 한국어 픽업 숙소픽업 위생 위생관련 제공
여행 예약금 결제

예약하고 마일리지 받고, 후기쓰고 마일리지 받고!

예약하면 1 % 적립, 후기 작성하면 최대 15,000 마일리지 적립 자세히 보기

최신 후기

정재* #부모님과 함께하는 가족여행

이런 후기 남기는거 안하는 편이나 만족스러워서 다른분들이 보신다면 꼭 폴킴 가이드님을 선택하셧으면 하는 바램으로 남깁니다~~ 정말 만족스러운 여행이였습니다!! 호텔에 처음 픽업하러 오실때도 미리도착하셔서 픽업하셔서 저희가족에게 맞는 투어를 소개해주셨습니다 에어컨 온도부터 음악 음식 숙소까지 저희가족에게 다 맞춰서 해주셨으며 가이드님의 열정이 정말 느껴졌습니다!! 가이드님 본인의 DSLR카메라로 사진 찍어주시고 메모리카드도 선물로 주셧습니다☺️ 이전에 미국 서부 투어 등 다른 투어를 했지만 가이드님과 같은 분은 안 계셨습니다 그모습에 너무 감동했습니다 다음에 미국에 또오게된다면 또는 주변 친구들이 온다면 무조건 폴킴 가이드님을 소개시켜드릴것입니다!!

심혈을 기울인 차별화된 디스플레이는 투어에 그대로 반영되고, 감동을 선사합니다.

♣ 지금 현재 나파밸리, 요세미티 국립공원, 킹스캐년 국립공원, 세쿼이아 국립공원은 오픈되어 있어서 투어가 가능한 상태입니다. ♣ 인연+고퀄리티+차별화된 이 투어에 당신의 소중한 미국 여행을 투자하십시오! 여행도 이제는 투자이며, 그 만족은 투자에 비례합니다. ♣ 7월-11월 중순까지는 3박 4일 투어로 진행되고, 11월 하순-6월중순까지는 2박 3일로 진행됩니다. ♣ 코스 정보의【펼쳐보기】꼭! 클릭하세요! 한번의 클릭이 탁월한 선택을 보증합니다. 꼼꼼한 비교가 여행 만족의 시작입니다. ♣샌프란시스코 투어 후 LA로 가는 게 고민되시나요? 그냥 가시 마시고, 환상적인 여행지들을 투어하시면서 내려 가세요! ♣ 숙박하실 호텔은 가성비 최고+저렴한 호텔로 추천해 드립니다. 식비 절약 최고의 팁: 한인 마트에서 컵밥, 햇반, 컵라면, 김, 밑반찬들 구입해서 아침이나 저녁을 숙소에서 해결 / 반찬은 차량 아이스박스에 보관 가능. 아침은 호텔 조식 or 컵밥, 햇반+반찬들, 라면 / 점심은 지역 맛집 or 유명 햄버거 등 / 저녁은 지역 맛집 or 컵밥, 햇반, 찌개, 반찬들. ♣ 4대의 DVD! 긴 이동 시간의 지루함과 무료함 걱정마세요! 최신 영화, 드라마, 어린이 영화 보시면서 이동하세요~~ ♣ 가이드가 직접 니콘 DSLR 카메라로 환상적인 포토라인에서 수준급의 많은 인생샷을 찍어 드리며, 여행 후, 카메라 메모리 카드(16G)를 투어 선물로 무료로 드립니다. ♣ 나파밸리(와이너리 투어) - 나파 밸리는 세계 최고의 와인 지역 중 하나 - 환상적인 와이너리의 풍경과 다양한 와인을 맛보며 구매도 가능 - 샌프란시스코에서 북쪽으로 한 시간 정도 이동하면 도착하는 나파 밸리는 400개가 넘는 와인 양조장을 보유하고 있으며, 지역의 상징인 카베르네 소비뇽(Cabernet Sauvignon)과 샤르도네(Chardonnay)뿐만 아니라 다양한 품종의 포도를 탐험할 수 있는 와인 전문가들의 천국. - 나파 밸리는 1976년 파리에서 진행된 와인 블라인드 테이스팅에서 가장 유명한 프랑스산 와인 제치고 캘리스토가의 샤토 몬텔레나(Chateau Montelena) 샤르도네가 우승. ♣ 요세미티 국립공원 - 빙하에 의해 만들어진 세계 최대의 화강암 바위들로 유명! - 미국인들이 가장 많이 찾는 국립공원이자 재 방문율 1위 - 영국 BBC 선정 "죽기전에 가봐야 할 곳"으로 뽑힌 여행지 - 빙하에 의해 만들어진 많은 폭포들(요세미티, 브라이달 베일, 버날, 네바다 등)과 호수들(테나야, 미러 등) - 지구상에서 가장 크게 자란다는 세코이아 나무숲과 산속의 초원 ♣ 킹스 캐년 국립공원 - 하늘을 찌르는 봉우리들 사이로 빙하에 의해 깊게 파인 계곡들이 만들어낸, 무한한 아름다움을 간직한 천하 절경의 대공원 - 북미 최고 수준의 깊이를(약 500미터) 자랑하는 킹스 리버 캐니언(Kings River Canyon)이 이곳에! - 로우링 폭포와 그로즐링 폭포! - 거대한 세코야 나무들의 집합소! 저너러 그렌트 Tree, Fallen Monarch Tree, Happy Family Tree 등 ♣ 세쿼이아 국립공원 - 세계에서 제일 부피가 큰 나무들의 경연장! - 셔먼 장군 나무(세계에서 제일 부피가 큰 나무),키 84미터, 허리 둘레 31미터! - 모로 락(Moro Rock), 한라산 보다 높은 2,050미터(6,725피트)의 둥근 화강암 덩어리로 울창한 숲의 가장 자리에 삐죽이 튀어. 등정로에 설치된 400개의 계단을 올라야! - 터널 로그(Tunnel Log) : 큰 나무 사이로 자동차가 지나 갈 수있는 크기의 통로

장소 / 일정

  • * 픽업관련 상세 설명

  • ♣ 아침 7:30에 숙소에서 픽업할 예정입니다.
  • - 나파라는 이름은 패트윈이라는 인디언 부족의 “집”이라는 단어가 어원.
    - 나파 밸리는 세계 최고의 와인 지역 중 하나.
    - 샌프란시스코에서 북쪽으로 한 시간 정도 이동하면 도착하는 나파 밸리는 400개가 넘는 와인너리가, 지역의 상징인 카베르네 소비뇽(Cabernet Sauvignon)과 샤르도네(Chardonnay)뿐만 아니라 다양한 품종의 와인을 탐험할 수
    - 와인 전문가들의 천국.
  • - 나파 밸리는 1976년 저지먼트 오브 파리스(Judgment of Paris) 이후로 세계적인 관심을, 파리에서 진행된 와인 블라인드 테이스팅에서 가장 유명한 프랑스산 와인을 비롯하여 9개의 샤르도네를 제치고 캘리스토가의 샤토 몬텔레나(Chateau Montelena) 샤르도네가 우승
    - 당시 프랑스는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와인 산지로 여겨졌지만, 이 사건을 계기로 북부 캘리포니아 와인에 대한 국제적인 인식이 바뀜
  • 나파 밸리는 언제 방문하는 것이 좋을까요?
    각 계절마다 저마다의 매력이 있습니다.
    - 봄에는 포도잎이 자라 언덕을 밝은 초록빛으로 물들이고, 군데군데 황금빛의 겨자 꽃이 핍니다.
    - 여름은 행사와 축제(그리고 참석한 사람들)로 인해 분위기가 한껏 달아오르므로 다양한 일정에 참가해 보세요.
    - 가을에도 수많은 방문객들이 모이는데, 포도밭과 와이너리는 일꾼들로 북적거립니다.
    - 겨울은 차분하고 고요해집니다.
  • ◈ 숙박할 호텔이나 모텔은 원하시는 곳으로 직접 예약해 주시기 바랍니다. 예를 들면, ttps://kr.hotels.com/ 이나 ttps://kr.booking.com/ 등등
  • 캘리포니아의 등뼈라 불리는 시에라 네바다 산맥에는 국립공원 으로 지정된 곳만 3곳이 있는데,
    (1) 요세미티 국립공원이고, (2) Sequoia National Park, 그리고 (3) Kings Canyon National Park이다.
  • - 웅장한 폭포와 세계 최대의 화강암 바위로 유명!
    - 연간 4백만 명의 관광객이 찾는 명소.
    - 미국인들이 가장 많이 찾는 국립공원, 재 방문율 1위
    - 영국 BBC 선정 "죽기전에 가봐야 할 여행지"
    - 해발 3,000~6,000m로 한라산,백두산 보다 더 높음.
    - 지구상에서 가장 크게 자란다는 세코이아 나무숲과 산속의 초원
  • - 요세미티 국립공원에서 가장 인기 있는 사진 찍기 장소.
    - 자연 그대로의 오염되지 않은 초원은 투올로미 강(Tuolumne River)을 따라 2마일(3.2 km) 이상 펼쳐져
    - 그러나, 아무 때나 갈 수 없는 곳! 6월 부터 10월에만 갈 수 있는 곳!
  • - 타이오가 패스의 보석 같은 호수”
    - 타이오가 패스를 달리다 보면 자연스럽게 시선을 빼았기게 되는
    에머럴드 빛 호수~~
    - 호수를 둘러싼 경치도 아름답고 호수 자체도 정말 맑고 아름다운 곳~~
    - 바닷가도 아닌데, 모래 사장이 있는, 해수욕장 같은 호수
    - 그러나, 아무 때나 갈 수 없는 곳! 6월 부터 10월에만 갈 수 있는 곳!
  • - 해발고도 2,530 미터에 위치한 주차장에서 Clouds Rest 와 Half Dome 을 볼 수!
    - 빙하가 남기고 간 신비스런 둥그런 조그마한 바위들! 도깨비들이 공기놀이하다 남기고 간듯....
    - 우리의 눈 높이에서 하프돔과 클라우드 휴식처를 볼 수 있는 포인트!
  • - 공원을 사진 한장에 담기 좋은 장소
    - ‘터널을 벗어나자마자 절경이 펼쳐진다’는 의미
    - 엘 캐피탄과 크라우드 레스트, 해프돔, 브라이덜 베일 폭포를 모두 볼 수
    - 워낙 뛰어난 절경이 한 곳에 집중돼 있는 만큼 여행객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.
  • - 높이가 190미터
    - 바람이 불 때 휘날리는 폭포수가 마치 신부의 면사포와 같다고~~
    - 젊은 백인 군인과 인디언 추장의 이루어질 수 없는 애뜻한 사랑의 이야기가~~
    - 솔로 탈출을 꿈꾼다면 반드시 방문해야 하는 장소.
  • ◈ 숙박할 호텔이나 모텔은 원하시는 곳으로 직접 예약해 주시기 바랍니다. 예를 들면, ttps://kr.hotels.com/ 이나 ttps://kr.booking.com/ 등등
  • - 보는 것만으로도 즐거운 짜릿한 암벽 타기
    - 요세미티 국립공원은 암벽 등반가들의 성지
    - 수직으로 솟은 거대한 절벽 앞에 서면 아무리 경험 많은 등반가도 움찔하기 마련~~
    - 3,593피트에 달하는 이 절벽은 1950년대 정복된 이래로 용감한 암벽 등반가들이 이어가며 정상으로 가는 길을 넓혀~~
    - 대부분 3일에서 5일 동안 등반을 해야 하기 때문에 암벽 등반가들은 아찔한 바위 위나 해먹에서 밤을 보냅니다. 깜깜한 밤에 이들 헤드램프에서 반짝이는 불빛들도 아름답습니다.
  • - 과거에는 흔들리는 출렁 다리가 있었다고~~
    - 머세드 강 줄기와 요세미티 폭로를 자신에 담을 수 있는 곳
    - 다리 아래로 모래 사장과 물놀이 할 수 있는 곳이~~
  • - 북아메리카에서 가장 큰 폭포로 위용을!
    - 폭포의 (Upper Falls와 Lower Falls를 합쳐서) 높이 는 739 미터로서 세계에서 6 번째로 높은 폭포.
    - 요세미티 공원에서 가장 관광객이 많이 찾는 포인트로서 늦은 봄에 가장 많은 물이 있어 더욱더 아름답다.
  • - 화강암의 돔 (둥근 지붕모양)으로 공원의 상징이며, 요세미티 밸리의 동쪽에 위치하고 있다.
    하프돔은 티스사악 (쪼개진 돌)이라고 아메리칸 인디언들에게 불리어 졌었다.
    - 2011년 부터인가? Half Dome 등반 인원을(1일 400명) 제한하는 바람에 Permit을 얻는게 하늘의 별을 따는 것 마냥 어려워졌고, 그래선지 선택받은 사람만 Half Dome을 오를 수 있다는 신조어가 생겨나기도 했다.
    - 2693m 높이 마지막 100m쇠줄타고 직벽 올라 전세계에서 온 등반객 줄이어5시간 반 걸려 정상
  • - 미스트 트레일'은 말그대로 '안개등산로'로, 안개처럼 번지는 폭포의 물방울을 맞게됨. 우비 준비.
    - 요세미티의 Signature Hike. 버날 폭포를 본 후, 네바다 폭포까지 오르고, 뮤어 트레일(Muir Trail)에서 환상적인 뷰를 볼 수.
    - 봄과 초여름까지는 머세드 강(Merced River)에서 쏟아져 내리는 미스트 트레일을 올라가는 시기는 폭포의 수량이 최고조에 달하여 하이라이트 시즌
    - 해피 아일(Happy Isles) 셔틀 버스 정루장 부터 시작하여, 버널 폭포까지는 약 1,000피트 높이의 오르막을 올라가는 왕복 3마일 거리
    - 사람에 따라 다르지만, 약 2-3시간 소요
  • - 화려한 자태를 뽐내는 화강암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해발 고도 7,214피트(2,199미터)의 높이 솟은 거대한 화강암 벼랑
    - 요세미티 밸리의 유명한 랜드마크들인 하프돔(Half Dome), 클라우드 레스트(Clouds Rest), 리버티캡(Liberty Cap), 버널 앤 네바다 폭폭(Vernal and Nevada Falls)가 뚜렷이 한 눈에 들어오고, 둘러싼 시에라 산맥 자락이 펼쳐짐.
    - 그러나, 아무 때나 갈 수 없는 곳! 6월 부터 10월에만 갈 수 있는 곳!
  • ◈ 숙박할 호텔이나 모텔은 원하시는 곳으로 직접 예약해 주시기 바랍니다. 예를 들면, ttps://kr.hotels.com/ 이나 ttps://kr.booking.com/ 등등
  • - 그랜트 장군 나무(General Grant Tree)
    - 세계에서 두번째로 부피가 큰 나무
    - 원래는 세번째로 큰 나무였으나 워싱턴 트리가 2003년 번개를 맞아 쓰러지면서 두 번째로 큰 나무로 부상!
    - 캘빈 쿨리지 대통령이 “미국의 크리스마스 나무”라고 별명을 붙여준 나무.
    -해마다 그랜트 장군 나무 발치에서는 그리스도 강림 축제가 벌어집니다. 나무 둘레가 33미터(107피트)에 달하기 때문에 축제 장소로는 넉넉.
    - 수십개에 달하는 3,000년이 넘은 세코야 거목들이 0.5마일 짧은 트레일 곳곳을 장식하고 있다.
  • - 쓰러진 군주(Fallen Monarch) 나무
    - 속이 텅 빈 숲 가운데 길게 드러누워 있음
    - 한 때 미국 기병대의 말을 위한 마구간으로 활용
    - 수령이 3천년, 쓰러진 지는 300년 되었다
  • - 이곳은 늦봄에서 10월까지만 통행이 허용
    - 구불구불한 포장도로는 세다 그로브 빌리지(Cedar Grove Village)를 지나 10km(6마일)을 달리면 종착점에
    - 물소리가 우렁찬 킹스 강(Kings River)변을 돌아 가는 길로 특히 늦은 봄에는 눈이 녹아 흐르는 광경을
    - 킹스 캐니언은 북미에서 제일 깊은 협곡의 하나로 무려 499미터(8,200피트) 깊이를 자랑
  • - 킹스 캐니언 시닉 바이웨이를 타고 가다보면,
    - 강가 주변에는 쉽 크리크(Sheep Creek), 센티넬(Sentinel), 캐니언 뷰(Canyon View), 모래인(Moraine) 등 모두 4곳의 캠핑장이.
    - 마켓과 레스토랑 그리고 비지터 센터 등 빌리지가 있는 센티넬이 메인 그라운드로 각종 부대시설이
    - 공원 가운데 형성된 시더 그로브(Cedar Grove) 캠핑장은 ‘전국 베스트’ 리스트에 항상 상위를 차지하면서 캘리포니아 캠퍼들의 ‘메카’에 해당되는 야영장으로 한인들 사이에도 그 명성이 높은 곳이다.
  • - 셔먼 장군 나무(The General Sherman Tree)
    - 세계에서 가장 부피가 큰 나무!
    - 키 84미터(275피트), 허리 둘레 31미터(103피트)
    - 나무의 수령은 약 2,200살 정도로 추산
    - 셔먼 장군 나무는 지금 이 시간에도 점점 자라고 있다. 미식축구 경기장만 한 높이, 도로 3차선을 차리 할 만한 밑동 크기, 로켓이나 자유의 여신상보다도 크다.
    - 진짜 오랜 수령의 나무들은 세쿼이어가 아니라 휘트니 산악 지역의 동쪽에 있는 고대 브리슬콘 소나무들
  • - 세쿼이아 나무에 대해 가장 잘 알 수 있는 대표 박물관이자 셔틀버스 3개 노선의 출발지, 또 Moro Rock으로 올라가는 Trail을 비롯한 많은 Trail의 시작점
    -Giant Forest Museum 바로 앞에 있는 The Sentinel (보초병)이라는 이름의 세쿼이아 나무가. 이 나무의 크기도 참 어마어마한데 겨우 Sentinel이라는 이름이 붙은 걸 보니, 이후에 만날 나무들의 크기는?
    - 세쿼이아 국립공원의 나무들에는 General Sherman, General Grant, The President, The Senate, The House 등 나무
  • - 세코야 나무 사이를 산책하는 하이킹 코스!
    - 약 2마일 거리이며 코스가 완만해 노인이나 어린이들도 쉽게걸어갈 수 있어 남녀노소 불문하고 큰인기를~~
    - 콩그레스 트레일이 끝나는 곳 근처에서는 미국 의회에 빗대어 상하 양원(The House and Senate Groves)으로 불리는 세쿼이어 군집 무리를 두 곳을 발견할수.
    - 이곳에는 오래 동안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나무로 인정받던 워싱턴 나무(The Washington Tree)가 눈에 띤다. 미국 초대 대통령의 이름을 딴 워싱턴 나무는 본래 셔먼 장군 나무보다 20피트가 작았을 뿐이었는데, 지난 1990년 대 말에 번개로 인한 화재로 나무 상단이 불에 타버려 키로는 30위권 안에도 들지 못하게 되었다.
  • - 평생에 한번은 꼭 올라가봐야 하는 바위!
    - 정상을 오르는 스릴과 가슴을 뻥 뚤리게 만드는 정상의 정경!
    - 한라산보다 높은 2,050미터(6,725피트)의 둥근 화강암 덩어리!
    - 정상에 가까워질수록 미국에서 제일 높은 휘트니산과 시에라 산맥의 눈덮인 산들이 보임!
    - 정상까지는 91미터(300피트), 400개의 계단을 올라야 정상에!
    - 계단은 약간의 경사이고, 컨크리트 계단으로 됨
    - 철제 난간을 잘 만들어 놓아 안전하다
  • ☞ 숙소까지 편안하고 안전하게 모셔 드립니다.

위생관련 제공

차량 정기 소독, 일회용 비닐 시트 커버, 차량 내 비말 차단 보호막, 체온측정, 손 세정제 비치

포함사항

☞ 드라이브 & 가이드 투어비용
☞ 차량 유류비, 보험, 톨게이트비, 주차비
☞ 물 & 비상 약품
☞ 무료 픽업 & 드랍
☞ 국립공원 입장료

불포함 사항

♣ 여행자 숙박비: 숙박할 호텔이나 모텔은 원하시는 곳으로 직접 예약해 주시기 바랍니다. 예를 들면, https://kr.hotels.com/ 이나 https://kr.booking.com/ 등등
◈가능한한 월요일-목요일 까지의 여행을 권장합니다. 주말의 호텔비는 평일의 2-3배!!!
◈ 예약하시기 힘드시면 저에게 연락주시면 제가 도와 드리겠습니다.
♣ 여행자 식비
♣ 여행자 입장료
♣ 여행자 개인 경비

* 여행확정 후, 1일(24시간)내 여행자가 취소요청시 결제 금액 100% 환불되는 상품입니다. (단, 투어 시작일로부터 2일(48시간) 이내는 적용되지 않습니다)

예약금 결제시

  • 여행시작 30일전까지 : 결제 금액 전액 환불
  • 여행시작 29~20일전까지 : 예약비용의 50% 공제 후 환불
  • 여행시작 19~8일전까지 : 예약비용의 75% 공제 후 환불
  • 여행시작 7~0일전까지 : 환불 없음
* 투어일은 투어 당일 오전 12:00 현지시간을 기준으로 합니다.
* 여행자가 예약확정 후 투어 개시일 이전에 예약을 취소하는 경우, 취소 통보 시점에따라 취소 수수료가 부과됩니다.
* 취소 통보는 예약 문의창내, 취소신청 또는 문의창을 통한 통보만 유효합니다.

이용후기 ( 총 1개 )

평균
5 / 5
만족도
100%
0%
0%
0%
0%
0%

552,776원 부터

Paul Kim 5  71개 후기